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횡령·정자법 위반 등 국회의원 동생 기소
입력 2019.08.12 (21:28) 청주
수상한 돈거래로 검찰 수사를 받아온

국회의원 친동생이

횡령 등 10가지 혐의로 재판정에 서게 됐습니다.

청주지검은, 동업자와 함께

회삿돈 19억 원을 횡령하고,

대기업 입찰을 따내기 위해 담합을 한 혐의로

A 씨를 불구속기소 했습니다.

국회의원 동생인 A 씨는

동업자가 모 업체로부터 정치자금 명목으로

5억여 원을 받아 챙긴 것을 알고

묵인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5억여 원이 국회의원과 무관하게

두 사람의 회사자금으로 쓰였지만,

국회의원과의 친분을 내세운 만큼

정치자금법 위반에 해당한다고 설명했습니다.
  • 횡령·정자법 위반 등 국회의원 동생 기소
    • 입력 2019-08-12 21:28:24
    청주
수상한 돈거래로 검찰 수사를 받아온

국회의원 친동생이

횡령 등 10가지 혐의로 재판정에 서게 됐습니다.

청주지검은, 동업자와 함께

회삿돈 19억 원을 횡령하고,

대기업 입찰을 따내기 위해 담합을 한 혐의로

A 씨를 불구속기소 했습니다.

국회의원 동생인 A 씨는

동업자가 모 업체로부터 정치자금 명목으로

5억여 원을 받아 챙긴 것을 알고

묵인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5억여 원이 국회의원과 무관하게

두 사람의 회사자금으로 쓰였지만,

국회의원과의 친분을 내세운 만큼

정치자금법 위반에 해당한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