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경, 여수 '이순신 마리나' 위탁 특혜 의혹 수사
입력 2019.08.12 (21:51) 뉴스9(광주)
여수 웅천지구 요트 계류장인

'이순신 마리나'의 위탁 사업에

특혜가 있었다는 의혹과 관련해

해경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여수해양경찰서는

최근 여수 웅천지구 요트 계류장인

'이순신 마리나' 위탁 사업과 관련한

특혜 의혹을 확인하기 위해

지난 9일 위탁 운영업체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하고

여수시에도 관련 자료를 요청했습니다.

이순신 마리나는

2016년부터 한 건설사가 위탁 운영해 왔지만

지난 3월 여수시가 자본금 1억 원의

소규모 업체를 위탁 운영사로 선정한 뒤

특혜 의혹이 일었습니다. 
  • 해경, 여수 '이순신 마리나' 위탁 특혜 의혹 수사
    • 입력 2019-08-12 21:51:11
    뉴스9(광주)
여수 웅천지구 요트 계류장인

'이순신 마리나'의 위탁 사업에

특혜가 있었다는 의혹과 관련해

해경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여수해양경찰서는

최근 여수 웅천지구 요트 계류장인

'이순신 마리나' 위탁 사업과 관련한

특혜 의혹을 확인하기 위해

지난 9일 위탁 운영업체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하고

여수시에도 관련 자료를 요청했습니다.

이순신 마리나는

2016년부터 한 건설사가 위탁 운영해 왔지만

지난 3월 여수시가 자본금 1억 원의

소규모 업체를 위탁 운영사로 선정한 뒤

특혜 의혹이 일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