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썰렁한 해수욕장…동해 너울성 파도 ‘주의’
입력 2019.08.17 (13:39) 포토뉴스

동해안의 너울성 파도로 피서객 수영이 금지된 17일 폐장을 하루 앞둔 속초해수욕장 백사장 파라솔들이 텅 비어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수영금지’
아쉬움 달래는 피서객
텅 빈 파라솔
  • 썰렁한 해수욕장…동해 너울성 파도 ‘주의’
    • 입력 2019-08-17 13:39:34
    포토뉴스

동해안의 너울성 파도로 피서객 수영이 금지된 17일 폐장을 하루 앞둔 속초해수욕장 백사장 파라솔들이 텅 비어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동해안의 너울성 파도로 피서객 수영이 금지된 17일 폐장을 하루 앞둔 속초해수욕장 백사장 파라솔들이 텅 비어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동해안의 너울성 파도로 피서객 수영이 금지된 17일 폐장을 하루 앞둔 속초해수욕장 백사장 파라솔들이 텅 비어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동해안의 너울성 파도로 피서객 수영이 금지된 17일 폐장을 하루 앞둔 속초해수욕장 백사장 파라솔들이 텅 비어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