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추모' 기억 공간 재개관
입력 2019.08.17 (17:34) 수정 2019.08.17 (17:36) 제주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고
관련 물품을 전시하는 공간이었던
조천읍 선흘리의 '기억공간 리본'이
2년 만에 제주시 도련동으로 장소를 옮겨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기억공간 리본' 운영진은
국가폭력 피해자의 치유 공간으로
지난 6월 문을 연 '수상한 집'에서 개관식을 열고
앞으로의 전시 계획을 공유하면서
재개관 축하 공연을 진행했습니다.//
 
  • '세월호 추모' 기억 공간 재개관
    • 입력 2019-08-17 17:34:54
    • 수정2019-08-17 17:36:08
    제주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고
관련 물품을 전시하는 공간이었던
조천읍 선흘리의 '기억공간 리본'이
2년 만에 제주시 도련동으로 장소를 옮겨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기억공간 리본' 운영진은
국가폭력 피해자의 치유 공간으로
지난 6월 문을 연 '수상한 집'에서 개관식을 열고
앞으로의 전시 계획을 공유하면서
재개관 축하 공연을 진행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