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양수산과학관 3년만에 새단장 개관
입력 2019.08.19 (08:28) 뉴스광장(광주)
[앵커멘트]

문을 연 지

20년이 넘어 낡은

여수 돌산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관이

새 단장을 마치고 3년 만에

재개관을 했습니다.

수족관이 커지고

실제 살아 헤엄치는

모습을 보기 힘든 참조기와 고등어 등

남해 토종어류 40여 종이 전시됐습니다.

이인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은색 물고기 수십 마리가 떼 지어

수족관을 헤엄쳐 다닙니다.



어미 고기에서 알을 받아

인공부화 시킨 지 5개월 된

어린 참조기입니다.



키우기가 까다로운 어종으로

살아 헤엄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수족관입니다.



[녹취]"수족관에 온 지 2주밖에 안 돼서 아직 적응 중이야..."



전남 해양수산과학관이

3년간의 개보수 공사를 마치고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지름 3m, 높이 5m의

대형 수조를 설치하는 등

수족관 크기를 키우고

대형 아쿠아리움에만 있었던

터널식 수조도 설치해

더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관상어 위주의

기존 수족관들과 달리

국민 생선으로 불리는

고등어와 능성어, 전갱이 등

남해안과 서해안에 서식하는

40종의 어류로 볼거리를 구성한 것도

큰 변화입니다.



[인터뷰]박충국/해양수산과학관 연구사

"많은 어류도 볼 수 있고 패류도 볼 수 있고 그리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기 때문에 오셔가지고 가족 단위 관람객이 보다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는..."



수산업과 바다 환경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전시실과

체험공간도 새롭게 확충했습니다.



[인터뷰]정창익/무안군 삼향읍

"아이들이 책으로만 보던 물고기들을 직접 가까이서 움직이는 것을 볼 수 있으니까 이렇게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참 좋습니다."



20년 만에 새롭게 단장한

해양수산과학관이 학생들의 체험공간으로도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인수입니다.
  • 해양수산과학관 3년만에 새단장 개관
    • 입력 2019-08-19 08:28:33
    뉴스광장(광주)
[앵커멘트]

문을 연 지

20년이 넘어 낡은

여수 돌산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관이

새 단장을 마치고 3년 만에

재개관을 했습니다.

수족관이 커지고

실제 살아 헤엄치는

모습을 보기 힘든 참조기와 고등어 등

남해 토종어류 40여 종이 전시됐습니다.

이인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은색 물고기 수십 마리가 떼 지어

수족관을 헤엄쳐 다닙니다.



어미 고기에서 알을 받아

인공부화 시킨 지 5개월 된

어린 참조기입니다.



키우기가 까다로운 어종으로

살아 헤엄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수족관입니다.



[녹취]"수족관에 온 지 2주밖에 안 돼서 아직 적응 중이야..."



전남 해양수산과학관이

3년간의 개보수 공사를 마치고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지름 3m, 높이 5m의

대형 수조를 설치하는 등

수족관 크기를 키우고

대형 아쿠아리움에만 있었던

터널식 수조도 설치해

더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관상어 위주의

기존 수족관들과 달리

국민 생선으로 불리는

고등어와 능성어, 전갱이 등

남해안과 서해안에 서식하는

40종의 어류로 볼거리를 구성한 것도

큰 변화입니다.



[인터뷰]박충국/해양수산과학관 연구사

"많은 어류도 볼 수 있고 패류도 볼 수 있고 그리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기 때문에 오셔가지고 가족 단위 관람객이 보다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는..."



수산업과 바다 환경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전시실과

체험공간도 새롭게 확충했습니다.



[인터뷰]정창익/무안군 삼향읍

"아이들이 책으로만 보던 물고기들을 직접 가까이서 움직이는 것을 볼 수 있으니까 이렇게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참 좋습니다."



20년 만에 새롭게 단장한

해양수산과학관이 학생들의 체험공간으로도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인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