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페이' 가맹점 백여 곳 뿐..8월까지 목표 6천 곳
입력 2019.08.18 (17:20) 수정 2019.08.19 (09:10) 울산
울산시가
지역 상권보호와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음달 전자상품권인 '울산페이'의 발행을
앞두고 있지만, 모집된 가맹점이 턱없이 적어
비상이 걸렸습니다.
울산시는
다음달 초 3백억원 규모의 '울산페이'를 발행할
예정이지만 지금까지 모집된 가맹점은 111곳에
불과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울산시는
이달 말까지 가맹점 6천 곳, 올 연말까지
가맹점 1만곳 확보를 목표로 세웠지만,
계획에 차질이 예상됩니다.
  • '울산페이' 가맹점 백여 곳 뿐..8월까지 목표 6천 곳
    • 입력 2019-08-19 09:05:03
    • 수정2019-08-19 09:10:35
    울산
울산시가
지역 상권보호와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음달 전자상품권인 '울산페이'의 발행을
앞두고 있지만, 모집된 가맹점이 턱없이 적어
비상이 걸렸습니다.
울산시는
다음달 초 3백억원 규모의 '울산페이'를 발행할
예정이지만 지금까지 모집된 가맹점은 111곳에
불과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울산시는
이달 말까지 가맹점 6천 곳, 올 연말까지
가맹점 1만곳 확보를 목표로 세웠지만,
계획에 차질이 예상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