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완성차 부진,지역 부품업체 수주감소 우려
입력 2019.08.19 (11:36) 대구
수출 부진과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올해 상반기 국내 완성차업체 생산능력이
16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지역 자동차 부품업체들이
수주량 감소를 우려하고 있습니다.
현대와 기아,쌍용차의
올해 상반기 생산대수는 172만9천여 대로
지난해보다도 1.6% 감소하면서
16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현대.기아차 의존도가 80% 이상을 차지하는
지역 차 부품업체들은 주문 물량은 줄고
부품 원가는 올라 경영난이 심화되고 있다며
정부의 금융지원과 연구개발 투자를
호소하고 있습니다.(끝)
  • 완성차 부진,지역 부품업체 수주감소 우려
    • 입력 2019-08-19 11:36:20
    대구
수출 부진과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올해 상반기 국내 완성차업체 생산능력이
16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지역 자동차 부품업체들이
수주량 감소를 우려하고 있습니다.
현대와 기아,쌍용차의
올해 상반기 생산대수는 172만9천여 대로
지난해보다도 1.6% 감소하면서
16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현대.기아차 의존도가 80% 이상을 차지하는
지역 차 부품업체들은 주문 물량은 줄고
부품 원가는 올라 경영난이 심화되고 있다며
정부의 금융지원과 연구개발 투자를
호소하고 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