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3년 연속 20홈런…최지만 끝내기 안타
입력 2019.08.19 (21:48) 수정 2019.08.19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어제 류현진의 패전소식 아쉬우셨죠?

오늘은 추신수와 최지만이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해왔습니다.

추신수가 3년 연속 20홈런을 기록했습니다.

최지만도 짜릿한 끝내기 역전 적시타를 터뜨렸습니다.

신수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7회, 옛 동료인 미네소타의 샘 다이슨을 만난 추신수.

154km짜리 빠른 공을 밀어쳐 불펜이 있는 왼쪽 담장으로 공을 넘겼습니다.

추신수의 시즌 20호 홈런입니다.

[현지 코멘트 : "424피트(129m)였습니다. 밀어쳤다는 점에서 더 놀랍습니다. 밀어쳐서 이런 비거리를 만들 수 있다는 건 타격을 잘하고 있다는 겁니다."]

2017년 22개, 지난해 21개의 홈런을 친 추신수는 이로써 아시아 선수 최초로 3년 연속 20홈런을 기록했습니다.

지난 6월 개인 통산 아시아 최초 200홈런에 이어 또 한 번의 쾌겁니다.

2005년 메이저리그 데뷔 후 7번째로 20홈런 고지를 밟은 추신수는 한 시즌 개인 최다 홈런 기록도 경신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은 38경기에서 3개만 추가하면 개인 최다인 22개를 돌파합니다.

38살의 나이지만 철저한 몸 관리와 노력으로 꾸준함을 유지하고 있는 추신수의 기록 행진이 주목됩니다.

탬파베이의 최지만도 홈에서 기분 좋은 밤을 장식했습니다.

교체 출장한 최지만은 9회 타석에서 2타점 역전 끝내기 안타를 터뜨렸습니다.

두 팔을 펼치고 비행기 세레모니를 펼친 최지만은 선수들과 함께 기쁨을 누렸습니다.

[현지 코멘트 : "오늘 경기까지 득점권 타율 0.273이었던 최지만. 이번에는 바깥쪽 공을 잘 노렸죠."]

2연승을 올린 탬파베이는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경쟁에서 한 경기 차 2위를 유지했습니다.

KBS 뉴스 신수빈입니다.
  • 추신수 3년 연속 20홈런…최지만 끝내기 안타
    • 입력 2019-08-19 21:55:18
    • 수정2019-08-19 22:01:54
    뉴스 9
[앵커]

어제 류현진의 패전소식 아쉬우셨죠?

오늘은 추신수와 최지만이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해왔습니다.

추신수가 3년 연속 20홈런을 기록했습니다.

최지만도 짜릿한 끝내기 역전 적시타를 터뜨렸습니다.

신수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7회, 옛 동료인 미네소타의 샘 다이슨을 만난 추신수.

154km짜리 빠른 공을 밀어쳐 불펜이 있는 왼쪽 담장으로 공을 넘겼습니다.

추신수의 시즌 20호 홈런입니다.

[현지 코멘트 : "424피트(129m)였습니다. 밀어쳤다는 점에서 더 놀랍습니다. 밀어쳐서 이런 비거리를 만들 수 있다는 건 타격을 잘하고 있다는 겁니다."]

2017년 22개, 지난해 21개의 홈런을 친 추신수는 이로써 아시아 선수 최초로 3년 연속 20홈런을 기록했습니다.

지난 6월 개인 통산 아시아 최초 200홈런에 이어 또 한 번의 쾌겁니다.

2005년 메이저리그 데뷔 후 7번째로 20홈런 고지를 밟은 추신수는 한 시즌 개인 최다 홈런 기록도 경신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은 38경기에서 3개만 추가하면 개인 최다인 22개를 돌파합니다.

38살의 나이지만 철저한 몸 관리와 노력으로 꾸준함을 유지하고 있는 추신수의 기록 행진이 주목됩니다.

탬파베이의 최지만도 홈에서 기분 좋은 밤을 장식했습니다.

교체 출장한 최지만은 9회 타석에서 2타점 역전 끝내기 안타를 터뜨렸습니다.

두 팔을 펼치고 비행기 세레모니를 펼친 최지만은 선수들과 함께 기쁨을 누렸습니다.

[현지 코멘트 : "오늘 경기까지 득점권 타율 0.273이었던 최지만. 이번에는 바깥쪽 공을 잘 노렸죠."]

2연승을 올린 탬파베이는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경쟁에서 한 경기 차 2위를 유지했습니다.

KBS 뉴스 신수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