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정은, 여자골프 세계 랭킹 5위로 2계단 상승
입력 2019.08.20 (07:04) 수정 2019.08.20 (07:35) 연합뉴스
올해 US오픈 골프대회 우승자 이정은(23)이 여자골프 세계 랭킹 5위에 올랐다.

이정은은 19일 발표된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 7위보다 2계단 오른 5위에 자리했다.

6월 초 US오픈을 제패하고 개인 최고 랭킹인 5위에 올랐던 이정은은 이후 한때 9위까지 내려갔다가 다시 5위 자리를 회복했다.

고진영(24)이 7월 말부터 4주째 1위 자리를 지켰고 박성현(26), 렉시 톰프슨(미국), 이민지(호주)로 이어지는 4위까지도 변화가 없었다.

박인비(31)가 7위에 올라 10위 내 한국 선수는 총 4명이다.

18일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보그너 MBN 오픈에서 우승한 박민지(21)는 81위에서 17계단이 오른 64위가 됐다.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NEC 가루이자와 72 토너먼트에서 연장전 끝에 준우승한 이민영(27)은 11계단이 상승한 46위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이정은, 여자골프 세계 랭킹 5위로 2계단 상승
    • 입력 2019-08-20 07:04:02
    • 수정2019-08-20 07:35:28
    연합뉴스
올해 US오픈 골프대회 우승자 이정은(23)이 여자골프 세계 랭킹 5위에 올랐다.

이정은은 19일 발표된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 7위보다 2계단 오른 5위에 자리했다.

6월 초 US오픈을 제패하고 개인 최고 랭킹인 5위에 올랐던 이정은은 이후 한때 9위까지 내려갔다가 다시 5위 자리를 회복했다.

고진영(24)이 7월 말부터 4주째 1위 자리를 지켰고 박성현(26), 렉시 톰프슨(미국), 이민지(호주)로 이어지는 4위까지도 변화가 없었다.

박인비(31)가 7위에 올라 10위 내 한국 선수는 총 4명이다.

18일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보그너 MBN 오픈에서 우승한 박민지(21)는 81위에서 17계단이 오른 64위가 됐다.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NEC 가루이자와 72 토너먼트에서 연장전 끝에 준우승한 이민영(27)은 11계단이 상승한 46위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