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영 양식장에서 60대 남성 물에 빠져 숨져
입력 2019.08.20 (13:17) 수정 2019.08.20 (13:17) 창원
오늘(20일) 새벽 2시 12분쯤
통영 인평동의 한 홍합 양식장에서
66살 최 모 씨가 바다에 빠져 숨졌습니다.
해경은
양식장에 작업을 하러 갔다가
최 씨가 갑자기 사라졌다는
아내의 말을 토대로
최 씨의 음주여부 등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통영 양식장에서 60대 남성 물에 빠져 숨져
    • 입력 2019-08-20 13:17:16
    • 수정2019-08-20 13:17:38
    창원
오늘(20일) 새벽 2시 12분쯤
통영 인평동의 한 홍합 양식장에서
66살 최 모 씨가 바다에 빠져 숨졌습니다.
해경은
양식장에 작업을 하러 갔다가
최 씨가 갑자기 사라졌다는
아내의 말을 토대로
최 씨의 음주여부 등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