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중화장실에 신생아 유기 30대 여성 검거
입력 2019.08.20 (13:17) 수정 2019.08.20 (13:17) 창원
거제경찰서는
여자 공중화장실에
자신이 낳은 신생아를 유기한 혐의로
34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지난 2일 저녁
거제로 가족 여행을 왔다가
진통을 느껴 혼자 출산한 뒤
신생아를 공중화장실에 버렸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DNA 분석 결과
A씨가 신생아의 친모로 확인됐다며
영아 유기 혐의로 불구속 송치했습니다.
  • 공중화장실에 신생아 유기 30대 여성 검거
    • 입력 2019-08-20 13:17:16
    • 수정2019-08-20 13:17:25
    창원
거제경찰서는
여자 공중화장실에
자신이 낳은 신생아를 유기한 혐의로
34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지난 2일 저녁
거제로 가족 여행을 왔다가
진통을 느껴 혼자 출산한 뒤
신생아를 공중화장실에 버렸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DNA 분석 결과
A씨가 신생아의 친모로 확인됐다며
영아 유기 혐의로 불구속 송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