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9 바이오 인천 글로벌 콘퍼런스’ 송도에서 개최
입력 2019.08.20 (16:05) 사회
세계 최대의 바이오의약품 생산 도시인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오늘(8/20) '2019 바이오 인천 글로벌 콘퍼런스`가 열렸습니다.

인천시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인천대가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에서는 '바이오의약의 새로운 지평'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바이오 제약의 미래 전망과 산업화 촉진 전략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습니다.

이번 행사와 함께 열린 '글로벌 의약품 수출상담회'에는 29개국 50개 해외기업과 80개 국내기업이 참가해 활발한 비즈니스 상담을 했고,인천대는 '글로벌 바이오융합포럼'에서 바이오 분야와 각 학제 간 융합 연구결과 30여 편을 발표했습니다.

인천 송도국제도시에는 현재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바이오.메디컬.헬스케어 분야 연구.제조.서비스기업 70여 개사가 입주해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있고,바이오의약품 생산능력이 56만ℓ에 달해 44만ℓ인 미국 샌프란시스코,27만ℓ인 싱가포르 등을 제치고 단일도시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입니다.

[사진 출처 : 인천시 제공]
  • ‘2019 바이오 인천 글로벌 콘퍼런스’ 송도에서 개최
    • 입력 2019-08-20 16:05:00
    사회
세계 최대의 바이오의약품 생산 도시인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오늘(8/20) '2019 바이오 인천 글로벌 콘퍼런스`가 열렸습니다.

인천시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인천대가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에서는 '바이오의약의 새로운 지평'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바이오 제약의 미래 전망과 산업화 촉진 전략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습니다.

이번 행사와 함께 열린 '글로벌 의약품 수출상담회'에는 29개국 50개 해외기업과 80개 국내기업이 참가해 활발한 비즈니스 상담을 했고,인천대는 '글로벌 바이오융합포럼'에서 바이오 분야와 각 학제 간 융합 연구결과 30여 편을 발표했습니다.

인천 송도국제도시에는 현재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바이오.메디컬.헬스케어 분야 연구.제조.서비스기업 70여 개사가 입주해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있고,바이오의약품 생산능력이 56만ℓ에 달해 44만ℓ인 미국 샌프란시스코,27만ℓ인 싱가포르 등을 제치고 단일도시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입니다.

[사진 출처 : 인천시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