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도 두 번째 달 탐사선 찬드라얀 2호, 달 궤도 진입
입력 2019.08.20 (16:10) 수정 2019.08.20 (16:13) 국제
지난달 22일 발사된 인도의 두 번째 달 탐사선 '찬드라얀 2호'가 20일 예정대로 달 궤도에 진입했습니다.

인도우주연구기구(ISRO)는 "오전 9시 2분께 무인 탐사선인 찬드라얀 2호의 엔진을 원격 조정해 달 궤도에 정확히 올랐다"고 발표했습니다.

80억 루피(1천350억원)가 투입된 찬드라얀 2호는 궤도선과 착륙선인 비크람, 탐사 장비 프라그얀으로 구성됐습니다.

궤도선은 1년간 달 궤도를 돌면서 표면 촬영, 대기 연구 등 임무를 수행합니다.

비크람은 발사 48일만인 9월 7일께 달 남극 부근에 착륙할 예정입니다. 달 착륙 후 프라그얀을 내보냅니다.

프라그얀은 물의 흔적을 추적하고 미래 에너지원으로 주목받는 헬륨3 등 자원 탐사 임무를 수행합니다.

찬드라얀 2호가 이번 임무에 성공하면 인도는 미국, 구소련, 중국에 이어 4번째로 달 착륙에 성공하는 국가가 됩니다.

찬드라얀은 산스크리트어로 '달의 차량'을 뜻합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 인도 두 번째 달 탐사선 찬드라얀 2호, 달 궤도 진입
    • 입력 2019-08-20 16:10:16
    • 수정2019-08-20 16:13:59
    국제
지난달 22일 발사된 인도의 두 번째 달 탐사선 '찬드라얀 2호'가 20일 예정대로 달 궤도에 진입했습니다.

인도우주연구기구(ISRO)는 "오전 9시 2분께 무인 탐사선인 찬드라얀 2호의 엔진을 원격 조정해 달 궤도에 정확히 올랐다"고 발표했습니다.

80억 루피(1천350억원)가 투입된 찬드라얀 2호는 궤도선과 착륙선인 비크람, 탐사 장비 프라그얀으로 구성됐습니다.

궤도선은 1년간 달 궤도를 돌면서 표면 촬영, 대기 연구 등 임무를 수행합니다.

비크람은 발사 48일만인 9월 7일께 달 남극 부근에 착륙할 예정입니다. 달 착륙 후 프라그얀을 내보냅니다.

프라그얀은 물의 흔적을 추적하고 미래 에너지원으로 주목받는 헬륨3 등 자원 탐사 임무를 수행합니다.

찬드라얀 2호가 이번 임무에 성공하면 인도는 미국, 구소련, 중국에 이어 4번째로 달 착륙에 성공하는 국가가 됩니다.

찬드라얀은 산스크리트어로 '달의 차량'을 뜻합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