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단양서 패러글라이더 고압선에 걸려… 2명 구조
입력 2019.08.20 (18:34) 수정 2019.08.20 (18:36) 청주
오늘 낮 12시 45분쯤,
단양군 가곡면에서 패러글라이딩하던
조종사 48살 A 씨와 체험객 33살 B 씨가
난기류를 만나 불시착하다가
고압선에 걸리는 사고가 났습니다.
소방 당국은
당시 A 씨와 B 씨가 지상 10m 높이에 있던
2만 2천 볼트 고압선에 떨어졌지만,
전선과 3m 거리를 두고 걸려
감전되지 않았다면서,
30여 분 만에 사다리차로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 단양서 패러글라이더 고압선에 걸려… 2명 구조
    • 입력 2019-08-20 18:34:10
    • 수정2019-08-20 18:36:46
    청주
오늘 낮 12시 45분쯤,
단양군 가곡면에서 패러글라이딩하던
조종사 48살 A 씨와 체험객 33살 B 씨가
난기류를 만나 불시착하다가
고압선에 걸리는 사고가 났습니다.
소방 당국은
당시 A 씨와 B 씨가 지상 10m 높이에 있던
2만 2천 볼트 고압선에 떨어졌지만,
전선과 3m 거리를 두고 걸려
감전되지 않았다면서,
30여 분 만에 사다리차로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