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이탈리아, 사르데냐 모래 반출 佛 관광객 징역형 위기
입력 2019.08.20 (20:33) 수정 2019.08.20 (20:37)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탈리아 사르데냐섬의 모래를 반출하려던 프랑스 관광객들이 최대 6년의 징역형을 받을 처지에 놓였습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들의 차량 안에서 모래 40킬로그램이 담긴 플라스틱 병 14개가 발견됐는데요.

샤르데냐 당국은 자연경관 훼손을 막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이곳의 모래와 조개 껍데기 등의 반출을 금지하고 단속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이탈리아, 사르데냐 모래 반출 佛 관광객 징역형 위기
    • 입력 2019-08-20 20:34:01
    • 수정2019-08-20 20:37:59
    글로벌24
이탈리아 사르데냐섬의 모래를 반출하려던 프랑스 관광객들이 최대 6년의 징역형을 받을 처지에 놓였습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들의 차량 안에서 모래 40킬로그램이 담긴 플라스틱 병 14개가 발견됐는데요.

샤르데냐 당국은 자연경관 훼손을 막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이곳의 모래와 조개 껍데기 등의 반출을 금지하고 단속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