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승용차가 문구점 들이받아...초등생 부상
입력 2019.08.20 (21:53) 대구
오늘 오후 3시 20분쯤

대구시 이곡동에서

27살 A 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문구점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출입문이 깨지면서

문구점에 있던 13살 초등학생이

유리 파편에 맞아 찰과상을 입었고,

문구점 집기 일부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주차를 하던 중에

차량이 갑자기 출발했다는

A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끝)

 
  • 승용차가 문구점 들이받아...초등생 부상
    • 입력 2019-08-20 21:53:52
    대구
오늘 오후 3시 20분쯤

대구시 이곡동에서

27살 A 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문구점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출입문이 깨지면서

문구점에 있던 13살 초등학생이

유리 파편에 맞아 찰과상을 입었고,

문구점 집기 일부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주차를 하던 중에

차량이 갑자기 출발했다는

A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