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靑, 조국 의혹에 “빨리 청문회 열어 후보자 입장 들어야”
입력 2019.08.22 (15:03) 수정 2019.08.22 (15:10) 정치
청와대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의혹만 있고 진실들은 가려져 있지 않나 생각한다"며, "하루빨리 인사청문회를 통해서 조국 지명자의 입장과 생각을 국민들이 들어야 할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늘(22일)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법에서 정한 날짜까지 인사청문회가 하루속히 이뤄지길, 그 자리에서 사법개혁 의지와 능력 등을 검증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야 하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관계자는 조 후보자가 국민 정서에 배치되는 인사라는 지적이 있다는 질문에는 "조국 지명자가 아주 짧지만 입장을 낸 것으로 안다"며, "국민의 정서에 어긋나는 것에 대해 또한 본인의 입으로 입장을 들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청와대가 어제 브리핑에서 일부 의혹은 사실과 다르다고 한 것과 관련해 근거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무엇이 사실이고 사실이 아닌지에 대해 명확히 소명해야 되는데, (그래서) 인사청문회 필요성을 계속 반복해서 말씀드리는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靑, 조국 의혹에 “빨리 청문회 열어 후보자 입장 들어야”
    • 입력 2019-08-22 15:03:54
    • 수정2019-08-22 15:10:13
    정치
청와대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의혹만 있고 진실들은 가려져 있지 않나 생각한다"며, "하루빨리 인사청문회를 통해서 조국 지명자의 입장과 생각을 국민들이 들어야 할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늘(22일)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법에서 정한 날짜까지 인사청문회가 하루속히 이뤄지길, 그 자리에서 사법개혁 의지와 능력 등을 검증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야 하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관계자는 조 후보자가 국민 정서에 배치되는 인사라는 지적이 있다는 질문에는 "조국 지명자가 아주 짧지만 입장을 낸 것으로 안다"며, "국민의 정서에 어긋나는 것에 대해 또한 본인의 입으로 입장을 들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청와대가 어제 브리핑에서 일부 의혹은 사실과 다르다고 한 것과 관련해 근거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무엇이 사실이고 사실이 아닌지에 대해 명확히 소명해야 되는데, (그래서) 인사청문회 필요성을 계속 반복해서 말씀드리는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