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특위, 농협회장선거 조합장 직선제로 개정 추진
입력 2019.08.22 (16:12) 경제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이하 농특위)가 서울 종로구 농특위 대회의실에서 '좋은농협위원회' 특별위원 15명을 위촉하고 첫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회의에서는 박진도 농특위 위원장과 강기갑 좋은농협위원장 등이 참석해 앞으로 논의할 핵심 의제를 선정했습니다.

좋은농협위원회는 '조합'과 '중앙회' 등 2개 분과로 나뉘어 핵심 의제를 정했습니다.

조합 분과는 남성민 위원을 분과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자주적 협동조직이자 판매조직으로 위상 재정립 및 역할 강화'를 의제로 선정했습니다.

중앙회 분과는 허수종 위원을 분과위원장으로 선임하고 '회원조합의 공동이익을 위한 연합조직으로 위상 재정립 및 역할 강화'를 의제로 삼았습니다.

이밖에도 농협 조합장 선거 규제 완화를 위한 법안 통과 촉구안을 다음 달로 예정된 농특위 본회의에 상정하기로 했습니다.

촉구안은 농협 조합장 선거 운동의 과도한 제약을 완화하고, 정책선거가 이뤄지도록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법 개정안'을 조속히 처리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농협중앙회장 선거를 현행 대의원 조합장 간선제에서 전체 조합장 직선제로 개정하는 방안도 논의할 방침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농특위, 농협회장선거 조합장 직선제로 개정 추진
    • 입력 2019-08-22 16:12:29
    경제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이하 농특위)가 서울 종로구 농특위 대회의실에서 '좋은농협위원회' 특별위원 15명을 위촉하고 첫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회의에서는 박진도 농특위 위원장과 강기갑 좋은농협위원장 등이 참석해 앞으로 논의할 핵심 의제를 선정했습니다.

좋은농협위원회는 '조합'과 '중앙회' 등 2개 분과로 나뉘어 핵심 의제를 정했습니다.

조합 분과는 남성민 위원을 분과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자주적 협동조직이자 판매조직으로 위상 재정립 및 역할 강화'를 의제로 선정했습니다.

중앙회 분과는 허수종 위원을 분과위원장으로 선임하고 '회원조합의 공동이익을 위한 연합조직으로 위상 재정립 및 역할 강화'를 의제로 삼았습니다.

이밖에도 농협 조합장 선거 규제 완화를 위한 법안 통과 촉구안을 다음 달로 예정된 농특위 본회의에 상정하기로 했습니다.

촉구안은 농협 조합장 선거 운동의 과도한 제약을 완화하고, 정책선거가 이뤄지도록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법 개정안'을 조속히 처리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농협중앙회장 선거를 현행 대의원 조합장 간선제에서 전체 조합장 직선제로 개정하는 방안도 논의할 방침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