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 해 2백명 유출…양산지역 특성화고 설립 추진
입력 2019.08.19 (11:10) 진주
양산지역에
특성화고등학교 설립이 본격 추진됩니다.
양산지역은
현재 특성화고가 전혀 없어
해마다 2백 명 넘는 학생들이
직업계고 진학을 위해
다른 지역에 가고 있습니다.
경상남도교육청은
이에 따라 오는 2023년 개교를 목표로
공업계열을 기본으로 하고
항노화나 바이오 등 다른 교과군을
포함하는 특성화고 설립을 위해
용지 확보에 나서고 있습니다.
  • 한 해 2백명 유출…양산지역 특성화고 설립 추진
    • 입력 2019-08-22 16:22:37
    진주
양산지역에
특성화고등학교 설립이 본격 추진됩니다.
양산지역은
현재 특성화고가 전혀 없어
해마다 2백 명 넘는 학생들이
직업계고 진학을 위해
다른 지역에 가고 있습니다.
경상남도교육청은
이에 따라 오는 2023년 개교를 목표로
공업계열을 기본으로 하고
항노화나 바이오 등 다른 교과군을
포함하는 특성화고 설립을 위해
용지 확보에 나서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