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가 日 관방장관 “‘지소미아’ 한국 대응 예단 피하고 싶어”
입력 2019.08.22 (17:08) 수정 2019.08.22 (17:3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에 대해 "한일 간 안보 분야 협력과 연대를 강화해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기여한다는 인식하에 2016년 체결 이후 매년 자동 연장돼 왔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한국 측 대응에 예단을 갖고 말하는 것은 피하고 싶다"면도 이 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한일 관계가 매우 어려운 상황에 있지만, 연대해야 할 과제에 대해선 한국과도 연대해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이 점을 토대로 협정에 적절히 대응하고 싶다"고 강조했습니다.
  • 스가 日 관방장관 “‘지소미아’ 한국 대응 예단 피하고 싶어”
    • 입력 2019-08-22 17:10:04
    • 수정2019-08-22 17:30:51
    뉴스 5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에 대해 "한일 간 안보 분야 협력과 연대를 강화해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기여한다는 인식하에 2016년 체결 이후 매년 자동 연장돼 왔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한국 측 대응에 예단을 갖고 말하는 것은 피하고 싶다"면도 이 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한일 관계가 매우 어려운 상황에 있지만, 연대해야 할 과제에 대해선 한국과도 연대해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이 점을 토대로 협정에 적절히 대응하고 싶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