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은행, 박인규 전 행장 재산 압류 추진
입력 2019.08.22 (19:05) 대구
대구은행이
박인규 전 행장의 재산 압류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대구은행은
박 전 행장의 재임시절 비자금 조성과 관련해
국세청이 13억 원의 소득세를 부과하자
세금을 납부한 뒤 구상권 차원에서
박 전 행장 소유 아파트에 대해
법원에 재산보전처분 신청을 하기로 했습니다.
국세청은 박 전행장이
이른바 상품권깡을 통해 조성한
비자금 20억 원의 사용처를 밝히지 않아
비자금 전체를 개인소득으로 보고
13억 원의 세금을 부과했습니다.(끝)



  • 대구은행, 박인규 전 행장 재산 압류 추진
    • 입력 2019-08-22 19:05:50
    대구
대구은행이
박인규 전 행장의 재산 압류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대구은행은
박 전 행장의 재임시절 비자금 조성과 관련해
국세청이 13억 원의 소득세를 부과하자
세금을 납부한 뒤 구상권 차원에서
박 전 행장 소유 아파트에 대해
법원에 재산보전처분 신청을 하기로 했습니다.
국세청은 박 전행장이
이른바 상품권깡을 통해 조성한
비자금 20억 원의 사용처를 밝히지 않아
비자금 전체를 개인소득으로 보고
13억 원의 세금을 부과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