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양 폐타이어 공장 창고서 불...1억 7천만 원 피해
입력 2019.08.22 (21:48) 수정 2019.08.22 (21:48) 순천
어젯밤 11시 40분쯤
광양시 태인동의 한 폐타이어
철심분리공장 창고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창고 4백여 제곱미터와
내부에 있던 폐타이어가 타
소방서 추산 1억 7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끝)

 
  • 광양 폐타이어 공장 창고서 불...1억 7천만 원 피해
    • 입력 2019-08-22 21:48:26
    • 수정2019-08-22 21:48:44
    순천
어젯밤 11시 40분쯤
광양시 태인동의 한 폐타이어
철심분리공장 창고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창고 4백여 제곱미터와
내부에 있던 폐타이어가 타
소방서 추산 1억 7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