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내일 ‘처서’…아침·저녁 다소 선선, 한낮 30도 안팎
입력 2019.08.22 (21:56) 수정 2019.08.22 (22:1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한낮에 여전히 30도 정도로 덥지만, 확연히 폭염의 기세가 꺾인 듯 한데요.

기상센터 연결해보겠습니다.

강아랑 기상캐스터, 내일이 바로 가을의 두번째 절기죠?

[답변]

네, 맞습니다.

아직은 낮에 덥지만 이따금씩 부는 선선한 바람을 느낄 수 있죠.

이맘때 가장 활짝 피는 맥문동 꽃도 곳곳에서 자태를 뽐내고 있습니다.

내일이 바로 가을의 두번째 절기 '처서' 입니다.

처서 절기부터 점차 더위가 물러간다고 하는데요.

처서 절기인 내일, 아침·저녁으로는 20도 정도로 선선하겠습니다.

낮 기온이 다소 내려가겠지만 한낮에는 내륙을 중심으로 30도 정도의 더위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습니다.

[앵커]

계속해서 내일 날씨 전해주시죠.

[답변]

내일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맑은 날씨가 예상됩니다.

아침까지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요.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보통'수준이 되겠습니다.

내일 중부지방의 기온은 서울 22도로 출발해 낮 기온은 30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남부지방의 한낮 기온은 전주 30도, 대구는 31도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먼바다에서 다소 높게 일겠습니다.

당분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일요일에는 강원영동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 [날씨] 내일 ‘처서’…아침·저녁 다소 선선, 한낮 30도 안팎
    • 입력 2019-08-22 22:09:45
    • 수정2019-08-22 22:12:28
    뉴스 9
[앵커]

한낮에 여전히 30도 정도로 덥지만, 확연히 폭염의 기세가 꺾인 듯 한데요.

기상센터 연결해보겠습니다.

강아랑 기상캐스터, 내일이 바로 가을의 두번째 절기죠?

[답변]

네, 맞습니다.

아직은 낮에 덥지만 이따금씩 부는 선선한 바람을 느낄 수 있죠.

이맘때 가장 활짝 피는 맥문동 꽃도 곳곳에서 자태를 뽐내고 있습니다.

내일이 바로 가을의 두번째 절기 '처서' 입니다.

처서 절기부터 점차 더위가 물러간다고 하는데요.

처서 절기인 내일, 아침·저녁으로는 20도 정도로 선선하겠습니다.

낮 기온이 다소 내려가겠지만 한낮에는 내륙을 중심으로 30도 정도의 더위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습니다.

[앵커]

계속해서 내일 날씨 전해주시죠.

[답변]

내일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맑은 날씨가 예상됩니다.

아침까지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요.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보통'수준이 되겠습니다.

내일 중부지방의 기온은 서울 22도로 출발해 낮 기온은 30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남부지방의 한낮 기온은 전주 30도, 대구는 31도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먼바다에서 다소 높게 일겠습니다.

당분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일요일에는 강원영동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