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가리아 공항·언론사에 폭파 협박 이메일…경찰 수사
입력 2019.08.22 (22:40) 수정 2019.08.22 (22:44) 국제
불가리아 주요 공항과 언론사에 폭파 협박 이메일이 도착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AP통신에 따르면 불가리아 경찰은 현지시각 22일 수도 소피아와 프로브디프, 바르나, 부르가스 공항과 불가리아 국영 TV, 최대 일간인 '24시간'의 사무실을 수색했습니다.

이에 앞서 이들 공항과 언론 매체는 익명의 폭파 협박 이메일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수색 결과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며 "협박범은 해당 기관의 업무를 방해하려 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다른 유럽연합(EU) 국가의 공항과 언론 매체도 비슷한 협박 메일을 받았다"며 "국제 공조 수사에 나설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불가리아 공항·언론사에 폭파 협박 이메일…경찰 수사
    • 입력 2019-08-22 22:40:22
    • 수정2019-08-22 22:44:02
    국제
불가리아 주요 공항과 언론사에 폭파 협박 이메일이 도착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AP통신에 따르면 불가리아 경찰은 현지시각 22일 수도 소피아와 프로브디프, 바르나, 부르가스 공항과 불가리아 국영 TV, 최대 일간인 '24시간'의 사무실을 수색했습니다.

이에 앞서 이들 공항과 언론 매체는 익명의 폭파 협박 이메일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수색 결과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며 "협박범은 해당 기관의 업무를 방해하려 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다른 유럽연합(EU) 국가의 공항과 언론 매체도 비슷한 협박 메일을 받았다"며 "국제 공조 수사에 나설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