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약점 자꾸 놀려” 친동생 흉기 살해 30대 영장 신청
입력 2019.08.24 (09:18) 수정 2019.08.24 (19:12) 사회
동생에게 흉기를 수차례 휘둘러 숨지게 한 30대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36살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오늘(24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어젯밤 10시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의 한 아파트 앞에서 동생 34살 B 씨에게 수차례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범행 이후 경찰서를 찾아가 자수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A 씨는 "동생과 어릴 때부터 사이가 좋지 않았는데 자신의 약점을 계속 놀려 화가 났다"고 진술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게티이미지]
  • “약점 자꾸 놀려” 친동생 흉기 살해 30대 영장 신청
    • 입력 2019-08-24 09:18:38
    • 수정2019-08-24 19:12:39
    사회
동생에게 흉기를 수차례 휘둘러 숨지게 한 30대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36살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오늘(24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어젯밤 10시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의 한 아파트 앞에서 동생 34살 B 씨에게 수차례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범행 이후 경찰서를 찾아가 자수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A 씨는 "동생과 어릴 때부터 사이가 좋지 않았는데 자신의 약점을 계속 놀려 화가 났다"고 진술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