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가계대출 증가 폭 둔화..."정부 규제 강화"
입력 2019.08.24 (22:00) 수정 2019.08.24 (22:08) 뉴스9(전주)
올해 들어
전북지역 가계 대출 증가 폭이
크게 둔화됐습니다.
한국은행 전북본부가 발표한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을 보면
올 상반기 전북지역 가계 대출 증가액은
2천백여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절반 수준으로
줄었습니다.
정부가
가계 대출 증가를 막기 위해
DSR, 총부채 원리금 상환 비율 규제를
강화했기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 전북 가계대출 증가 폭 둔화..."정부 규제 강화"
    • 입력 2019-08-24 22:00:34
    • 수정2019-08-24 22:08:51
    뉴스9(전주)
올해 들어
전북지역 가계 대출 증가 폭이
크게 둔화됐습니다.
한국은행 전북본부가 발표한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을 보면
올 상반기 전북지역 가계 대출 증가액은
2천백여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절반 수준으로
줄었습니다.
정부가
가계 대출 증가를 막기 위해
DSR, 총부채 원리금 상환 비율 규제를
강화했기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