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상남도, 추석 앞두고 버스터미널 등 안전 점검
입력 2019.08.24 (10:30) 창원
경상남도는
추석을 앞두고 다음 달 6일까지
버스터미널과 전통시장, 대형 매장 등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시설 30곳을
안전 점검합니다.
경남도는
시·군 안전진단 전문기관과
산업안전보건공단과 함께 점검반을 꾸려
건축과 전기·가스·소방 등
분야별 점검을 할 계획입니다.
특히, 건축물 균열과
지반 침하에 따른 위험 여부와
누전차단기, 비상발전기,
비상구 확보 등을 점검할 예정입니다.
  • 경상남도, 추석 앞두고 버스터미널 등 안전 점검
    • 입력 2019-08-26 08:57:03
    창원
경상남도는
추석을 앞두고 다음 달 6일까지
버스터미널과 전통시장, 대형 매장 등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시설 30곳을
안전 점검합니다.
경남도는
시·군 안전진단 전문기관과
산업안전보건공단과 함께 점검반을 꾸려
건축과 전기·가스·소방 등
분야별 점검을 할 계획입니다.
특히, 건축물 균열과
지반 침하에 따른 위험 여부와
누전차단기, 비상발전기,
비상구 확보 등을 점검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