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봉구 술집 女주인 살해 혐의 40대 남성 입건
입력 2019.08.27 (04:03) 수정 2019.08.27 (08:37) 사회
서울 도봉구의 한 술집 여주인을 살해한 혐의로 4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살해 혐의로 49살 이 모 씨를 입건했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이 씨는 어제저녁 7시 40분쯤 서울 도봉구 방학동 한 지하 술집에서 50대 후반의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피해 여성은 해당 술집 주인으로, 이 씨는 범행 후 자신의 배에 자상을 입히는 등 자해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이들은 서로 내연관계로 사건 당시 함께 술을 마셨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술집 CCTV 등을 확보해 범행 정황을 파악한 경찰은 이 씨가 회복되는 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확인할 방침입니다.
  • 도봉구 술집 女주인 살해 혐의 40대 남성 입건
    • 입력 2019-08-27 04:03:13
    • 수정2019-08-27 08:37:47
    사회
서울 도봉구의 한 술집 여주인을 살해한 혐의로 4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살해 혐의로 49살 이 모 씨를 입건했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이 씨는 어제저녁 7시 40분쯤 서울 도봉구 방학동 한 지하 술집에서 50대 후반의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피해 여성은 해당 술집 주인으로, 이 씨는 범행 후 자신의 배에 자상을 입히는 등 자해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이들은 서로 내연관계로 사건 당시 함께 술을 마셨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술집 CCTV 등을 확보해 범행 정황을 파악한 경찰은 이 씨가 회복되는 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확인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