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 해고 노동자, 단식 재돌입…“이재용 재구속하라”
입력 2019.08.27 (12:24) 수정 2019.08.27 (12:3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복직을 요구하며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 본사 주변 철탑에서 78일째 고공 투쟁을 벌이고 있는 삼성 해고 노동자 김용희 씨가 다시 단식에 돌입했습니다.

김 씨는 KBS와의 통화에서 "모레 이재용 부회장의 상고심에서 이 부회장이 재구속돼야 한다는 생각에 어제부터 단식을 다시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노조를 설립하려한다는 이유로 1995년 삼성항공에는 부당하게 해고됐다고 주장하고 있는 김 씨는 고공농성 55일째인 지난달 27일 건강상의 이유로 단식을 중단한 바 있습니다.
  • 삼성 해고 노동자, 단식 재돌입…“이재용 재구속하라”
    • 입력 2019-08-27 12:30:23
    • 수정2019-08-27 12:33:27
    뉴스 12
복직을 요구하며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 본사 주변 철탑에서 78일째 고공 투쟁을 벌이고 있는 삼성 해고 노동자 김용희 씨가 다시 단식에 돌입했습니다.

김 씨는 KBS와의 통화에서 "모레 이재용 부회장의 상고심에서 이 부회장이 재구속돼야 한다는 생각에 어제부터 단식을 다시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노조를 설립하려한다는 이유로 1995년 삼성항공에는 부당하게 해고됐다고 주장하고 있는 김 씨는 고공농성 55일째인 지난달 27일 건강상의 이유로 단식을 중단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