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홍콩 시위
80일째 반 송환법 시위…‘우산 혁명’ 넘어 최장기 민주화 시위
입력 2019.08.27 (14:03) 수정 2019.08.27 (14:14) 국제
홍콩의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오늘(27일)로 80일째를 맞으며 2014년 79일 간 지속했던 '우산 혁명'을 넘어서는 홍콩의 최장기 민주화 시위로 기록됐습니다.

우산 혁명은 2014년 9월 28일부터 79일 동안 대규모 시위대가 홍콩 도심을 점거한 채 홍콩 행정장관 완전 직선제를 요구한 민주화 시위입니다.

우산 혁명은 홍콩 정부가 강제 진압에 나서면서 79일째 되는 날 무너졌지만, 송환법 반대 시위는 80일째를 맞아서도 시위 동력이 전혀 사그라지지 않은 채 더욱 격렬해질 조짐마저 보이고 있습니다.

송환법 반대 대규모 시위를 주도해온 재야단체 민간인권전선은 오는 31일 또다시 대규모 집회를 열기로 했으며, 홍콩 내 10개 대학과 100여 개 중고등학교 학생들은 다음 달부터 수업 거부에 돌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송환법 반대 시위는 지난 6월 9일 주최 측 추산 103만 명의 홍콩 시민이 모여 "송환법 철폐"를 외친 빅토리아 공원 집회를 시발점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는 홍콩이 1997년 중국으로 반환된 뒤 일어난 최대 규모 시위였으며, 그 다음 주인 16일에는 홍콩 정부가 시위를 '폭동'으로 규정한 데 분노해 주최 측 추산으로 무려 200만 명이 모인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예상 밖으로 거센 민심의 분노에 놀란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은 6월 15일 송환법 추진을 "보류한다"고 밝힌 데 이어 7월 9일 송환법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시위대는 송환법이 사망했다고 하면서도 법안의 공식적인 철회는 거부하는 캐리 람 행정장관의 태도에 진정성이 부족하다면서 5대 요구 조건을 내걸고 정부의 수용을 촉구했습니다.

홍콩 시위대의 5대 요구 사항은 ▲송환법 완전 철폐 ▲경찰의 강경 진압에 관한 독립적 조사 ▲시위대 '폭도' 규정 철회 ▲체포된 시위대의 조건 없는 석방 및 불기소 ▲행정장관 직선제 실시 등입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80일째 반 송환법 시위…‘우산 혁명’ 넘어 최장기 민주화 시위
    • 입력 2019-08-27 14:03:20
    • 수정2019-08-27 14:14:39
    국제
홍콩의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오늘(27일)로 80일째를 맞으며 2014년 79일 간 지속했던 '우산 혁명'을 넘어서는 홍콩의 최장기 민주화 시위로 기록됐습니다.

우산 혁명은 2014년 9월 28일부터 79일 동안 대규모 시위대가 홍콩 도심을 점거한 채 홍콩 행정장관 완전 직선제를 요구한 민주화 시위입니다.

우산 혁명은 홍콩 정부가 강제 진압에 나서면서 79일째 되는 날 무너졌지만, 송환법 반대 시위는 80일째를 맞아서도 시위 동력이 전혀 사그라지지 않은 채 더욱 격렬해질 조짐마저 보이고 있습니다.

송환법 반대 대규모 시위를 주도해온 재야단체 민간인권전선은 오는 31일 또다시 대규모 집회를 열기로 했으며, 홍콩 내 10개 대학과 100여 개 중고등학교 학생들은 다음 달부터 수업 거부에 돌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송환법 반대 시위는 지난 6월 9일 주최 측 추산 103만 명의 홍콩 시민이 모여 "송환법 철폐"를 외친 빅토리아 공원 집회를 시발점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는 홍콩이 1997년 중국으로 반환된 뒤 일어난 최대 규모 시위였으며, 그 다음 주인 16일에는 홍콩 정부가 시위를 '폭동'으로 규정한 데 분노해 주최 측 추산으로 무려 200만 명이 모인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예상 밖으로 거센 민심의 분노에 놀란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은 6월 15일 송환법 추진을 "보류한다"고 밝힌 데 이어 7월 9일 송환법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시위대는 송환법이 사망했다고 하면서도 법안의 공식적인 철회는 거부하는 캐리 람 행정장관의 태도에 진정성이 부족하다면서 5대 요구 조건을 내걸고 정부의 수용을 촉구했습니다.

홍콩 시위대의 5대 요구 사항은 ▲송환법 완전 철폐 ▲경찰의 강경 진압에 관한 독립적 조사 ▲시위대 '폭도' 규정 철회 ▲체포된 시위대의 조건 없는 석방 및 불기소 ▲행정장관 직선제 실시 등입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