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채권전문가 78% “한은 8월 기준금리 동결할 듯”
입력 2019.08.28 (10:42) 수정 2019.08.28 (10:58) 경제
국내 채권전문가 10명 중 8명꼴로 오는 30일 열리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현행 연 1.5%인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금융투자협회는 지난 14∼20일 96개 기관의 채권 관련 종사자 2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8%가 한은이 이달 기준금리를 동결할 것으로 답했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기준금리 인하를 전망한 응답자의 비율은 22%였습니다.

협회는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등 대외 여건이 악화되고 있지만 원화 약세 때문에 금리 동결 전망이 우세했다"고 전했습니다.

9월 채권시장지표(BMSI)는 종합지표가 117.4로 전월(114.6)보다 2.8포인트 올라 채권시장 심리가 다소 좋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지표가 100 이상이면 채권시장 호전, 100은 보합, 100 이하면 악화를 예상한다는 뜻입니다. 이는 금리 완화 기조가 유지될 것이라는 전망 때문이라고 협회는 설명했습니다.

또 국고채 3년물 금리를 기준으로 금리 하락을 예상한 응답자 비율은 40%로 전월보다 3%포인트 높아졌습니다. 금리 보합을 예상한 응답자 비율은 52%로 3%포인트 줄고 금리 상승을 예상한 응답자 비율은 8%로 전월과 비슷했습니다.

환율 상승(원화약세)을 예상한 응답자는 25%로 전월보다 5%포인트 하락하고 환율 하락을 예상한 응답자는 20%로 10%포인트 상승하면서 환율 BMSI는 전월(80.0)보다 상승한 95.0으로 집계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채권전문가 78% “한은 8월 기준금리 동결할 듯”
    • 입력 2019-08-28 10:42:27
    • 수정2019-08-28 10:58:03
    경제
국내 채권전문가 10명 중 8명꼴로 오는 30일 열리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현행 연 1.5%인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금융투자협회는 지난 14∼20일 96개 기관의 채권 관련 종사자 2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8%가 한은이 이달 기준금리를 동결할 것으로 답했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기준금리 인하를 전망한 응답자의 비율은 22%였습니다.

협회는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등 대외 여건이 악화되고 있지만 원화 약세 때문에 금리 동결 전망이 우세했다"고 전했습니다.

9월 채권시장지표(BMSI)는 종합지표가 117.4로 전월(114.6)보다 2.8포인트 올라 채권시장 심리가 다소 좋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지표가 100 이상이면 채권시장 호전, 100은 보합, 100 이하면 악화를 예상한다는 뜻입니다. 이는 금리 완화 기조가 유지될 것이라는 전망 때문이라고 협회는 설명했습니다.

또 국고채 3년물 금리를 기준으로 금리 하락을 예상한 응답자 비율은 40%로 전월보다 3%포인트 높아졌습니다. 금리 보합을 예상한 응답자 비율은 52%로 3%포인트 줄고 금리 상승을 예상한 응답자 비율은 8%로 전월과 비슷했습니다.

환율 상승(원화약세)을 예상한 응답자는 25%로 전월보다 5%포인트 하락하고 환율 하락을 예상한 응답자는 20%로 10%포인트 상승하면서 환율 BMSI는 전월(80.0)보다 상승한 95.0으로 집계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