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재용 부회장 재구속·경영권 박탈 촉구"
입력 2019.08.28 (15:34) 수정 2019.08.28 (15:34) 창원
민주노총 경남지역본부 등은
오늘(28일) 창원지방법원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다시 구속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내일 열리는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
이 부회장의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대법원 전원합의체의 선고공판은
'이재용 봐주기'를 위해
자행된 부당한 2심 판결을
바로잡는 판결이 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이재용 부회장 재구속·경영권 박탈 촉구"
    • 입력 2019-08-28 15:34:41
    • 수정2019-08-28 15:34:48
    창원
민주노총 경남지역본부 등은
오늘(28일) 창원지방법원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다시 구속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내일 열리는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
이 부회장의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대법원 전원합의체의 선고공판은
'이재용 봐주기'를 위해
자행된 부당한 2심 판결을
바로잡는 판결이 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