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타임 헤드라인]
입력 2019.08.28 (18:00) 수정 2019.08.28 (18:03)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소재·부품·장비에 2022년까지 5조 원 이상 투입”

정부가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핵심품목 연구개발에 3년간 5조원 이상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일본 수출 규제 영향을 받는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빠른 기술 확보를 위해 제도 개선에 나섭니다.

‘백색국가’ 제외 첫날…“우리 경제 스스로 지켜야”

일본의 '백색국가 한국 제외' 조치가 시행된 오늘, 제조업 경쟁력 강화 대책도 나왔습니다. 전기차 부품공장 기공식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이 "우리 경제는 우리 스스로 지킬 수밖에 없다"고 역설했습니다.

추석 앞두고 항공권·택배 등 소비자 피해 주의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해외 여행 항공권이나 상품권을 많이 사고 택배 이용도 늘면서 관련된 소비자 피해가 늘고 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와 소비자원이 피해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불타는 ‘아마존’…무분별 개발이 부른 재앙

세계 최대 열대우림인 브라질 아마존이 한달 가까이 불길에 휩싸였습니다. 벌목이나 광산 굴착 등 무분별한 개발로 산림의 15%가 훼손되면서 국제 사회가 지원에 나섰는데요, 글로벌 경제에서 자세히 짚어봅니다.
  • [경제타임 헤드라인]
    • 입력 2019-08-28 18:01:56
    • 수정2019-08-28 18:03:25
    통합뉴스룸ET
“소재·부품·장비에 2022년까지 5조 원 이상 투입”

정부가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핵심품목 연구개발에 3년간 5조원 이상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일본 수출 규제 영향을 받는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빠른 기술 확보를 위해 제도 개선에 나섭니다.

‘백색국가’ 제외 첫날…“우리 경제 스스로 지켜야”

일본의 '백색국가 한국 제외' 조치가 시행된 오늘, 제조업 경쟁력 강화 대책도 나왔습니다. 전기차 부품공장 기공식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이 "우리 경제는 우리 스스로 지킬 수밖에 없다"고 역설했습니다.

추석 앞두고 항공권·택배 등 소비자 피해 주의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해외 여행 항공권이나 상품권을 많이 사고 택배 이용도 늘면서 관련된 소비자 피해가 늘고 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와 소비자원이 피해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불타는 ‘아마존’…무분별 개발이 부른 재앙

세계 최대 열대우림인 브라질 아마존이 한달 가까이 불길에 휩싸였습니다. 벌목이나 광산 굴착 등 무분별한 개발로 산림의 15%가 훼손되면서 국제 사회가 지원에 나섰는데요, 글로벌 경제에서 자세히 짚어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