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수산물 수출규제도 대비해야…직무수행도 도마
입력 2019.08.28 (20:20) 뉴스9(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경남 농수산물의

절반 가까이가

일본으로 수출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일본의

농수산물 수출 규제에도

대비해야 한다는 요구가

도의회에서 나왔습니다.



또, 전국 하위권에 머무는

경남지사와 교육감의

직무수행 지지도 평가도

도마에 올랐습니다.

김대진 기잡니다.







[리포트]

지난해 경남의

농수산물 수출액은 18억4천만 달러,

21년째 전국 1위입니다.



이 가운데 절반 가까운 46%가

일본으로 수출되고

나머지는 10% 이하로 미미한 수준입니다.



일본의 농수산물 수출규제에

미리 대비하고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김윤철/경남도의원 [녹취]

"한일 갈등이 장기화됨에 따라 도내 농어가들은 무역분쟁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적극적인 대책수립이 필요한 상태입니다."





이정곤/경남도 농정국장 [녹취]

"대일 수출 의존도를 줄여 신시장 개척 등 수출국 다변화 전략을 펴나가겠습니다.

베트남 등 동남아 시장과 유럽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김경수 경남지사와

박종훈 교육감의

직무수행 지지도 하락에 대한

지적도 나왔습니다.



한 여론조사 기관의 자료를 통해

김 지사는 지난 1년 동안

45.4% 9위에서 41.5% 12위로 떨어졌고

박 교육감은 46.3% 9위에서 35% 16위로

떨어진 데 대한 견해를 물었습니다.



김경수/경남도지사 [녹취]

"성과를 통해서 평가를 받는 그런 도정이 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도민들이 피부로 체감하지 못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좀 더 적극적으로..."







박종훈/경남교육감[녹취]

"(직무수행 지지도는) 올라갈 때도 있고 내려갈 때도 있습니다만 겸허하게 받아들이면서 앞으로 경남교육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사흘 동안 도정질문이 이어지고

경상남도 제2회 추경 예산안을 포함해

41건의 조례안과 건의안 등을

심의·의결합니다.

KBS뉴스 김대진입니다.
  • 농수산물 수출규제도 대비해야…직무수행도 도마
    • 입력 2019-08-29 00:55:18
    뉴스9(진주)
[앵커멘트]

경남 농수산물의

절반 가까이가

일본으로 수출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일본의

농수산물 수출 규제에도

대비해야 한다는 요구가

도의회에서 나왔습니다.



또, 전국 하위권에 머무는

경남지사와 교육감의

직무수행 지지도 평가도

도마에 올랐습니다.

김대진 기잡니다.







[리포트]

지난해 경남의

농수산물 수출액은 18억4천만 달러,

21년째 전국 1위입니다.



이 가운데 절반 가까운 46%가

일본으로 수출되고

나머지는 10% 이하로 미미한 수준입니다.



일본의 농수산물 수출규제에

미리 대비하고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김윤철/경남도의원 [녹취]

"한일 갈등이 장기화됨에 따라 도내 농어가들은 무역분쟁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적극적인 대책수립이 필요한 상태입니다."





이정곤/경남도 농정국장 [녹취]

"대일 수출 의존도를 줄여 신시장 개척 등 수출국 다변화 전략을 펴나가겠습니다.

베트남 등 동남아 시장과 유럽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김경수 경남지사와

박종훈 교육감의

직무수행 지지도 하락에 대한

지적도 나왔습니다.



한 여론조사 기관의 자료를 통해

김 지사는 지난 1년 동안

45.4% 9위에서 41.5% 12위로 떨어졌고

박 교육감은 46.3% 9위에서 35% 16위로

떨어진 데 대한 견해를 물었습니다.



김경수/경남도지사 [녹취]

"성과를 통해서 평가를 받는 그런 도정이 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도민들이 피부로 체감하지 못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좀 더 적극적으로..."







박종훈/경남교육감[녹취]

"(직무수행 지지도는) 올라갈 때도 있고 내려갈 때도 있습니다만 겸허하게 받아들이면서 앞으로 경남교육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사흘 동안 도정질문이 이어지고

경상남도 제2회 추경 예산안을 포함해

41건의 조례안과 건의안 등을

심의·의결합니다.

KBS뉴스 김대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