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국 딸, '개인 정보 유출' 고소장 제출
입력 2019.09.03 (19:50) 수정 2019.09.04 (10:15) 뉴스9(부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인 조 모 씨가 개인정보가 유출됐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남 양산경찰서는 조국 후보자 딸인 조 모 씨가 오늘(3일) 자신의 한영외고 재학 당시 생활기록부와 의전원 학사 기록 등 개인정보가 인터넷 등에 유출됐다며 고소장을 제출해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고소 대상이 누구인지는 아직 특정되지 않았으며, 고소인 조사와 함께 조 씨에 대한 신변 보호 등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조국 딸, '개인 정보 유출' 고소장 제출
    • 입력 2019-09-04 10:10:19
    • 수정2019-09-04 10:15:47
    뉴스9(부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인 조 모 씨가 개인정보가 유출됐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남 양산경찰서는 조국 후보자 딸인 조 모 씨가 오늘(3일) 자신의 한영외고 재학 당시 생활기록부와 의전원 학사 기록 등 개인정보가 인터넷 등에 유출됐다며 고소장을 제출해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고소 대상이 누구인지는 아직 특정되지 않았으며, 고소인 조사와 함께 조 씨에 대한 신변 보호 등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