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돋보기] 쑥대밭 된 바하마…하늘·우주에서 본 허리케인 참상
입력 2019.09.04 (19:59) 수정 2019.09.04 (20:43) 글로벌 돋보기
미국 남동부 해안 따라 북상 중인 허리케인 도리안미국 남동부 해안 따라 북상 중인 허리케인 도리안


"세상의 종말 같다" 허리케인 도리안이 할퀴고 간 카리브 해의 섬나라 바하마는 말 그대로 초토화됐습니다. 허리케인이 미국 동부해안으로 이동하면서 그동안 접근조차 어려웠던 바하마의 참상이 속속 보도되고 있습니다. 외신들이 전하는 현지 상황은 참혹한 전쟁터를 방불케 합니다.


허리케인 직격 아바코 섬 "세상의 종말 보는 듯"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간 3일 허리케인의 직격을 맞은 바하마 아바코 섬의 매쉬 하버(Mash harbour)의 항공 촬영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통신은 매쉬 하버가 완전히 황폐화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영상에 찍힌 매쉬 하버는 마치 공습을 당한 것처럼 쑥대밭이 됐습니다. 수많은 집이 터만 남긴 채 건물은 사라져버렸고 거대한 컨테이너들은 장난감 블록처럼 나뒹굴고 있습니다.

허버트 미니스 바하마 국무총리는 매쉬 하버에서 전체 주택의 60%가 파손됐다고 밝혔습니다.


대홍수에 마을 통째로 사라져.. 이재민 속출

미국 ABC 방송은 아찔했던 이재민들의 탈출 모습을 전했습니다. 주민들이 홍수로 일어난 급류를 가까스로 빠져나가는 모습이 영상에 담겼습니다.

몸이 모두 잠길 정도로 불어난 흙탕물에 4명의 남녀가 떠내려가고 있습니다. 빠른 물살에 휩쓸려가지 않도록 서로 몸을 묶은 이재민들. 그 옆에서 다른 주민들이 "헤엄쳐!"라고 계속 외치고, 응원에 힘입어 남녀는 겨우 뭍으로 올라갑니다.

미국 동부해안 쪽으로 이동하던 도리안은 현지시간 지난 2일부터 갑자기 속도를 줄이더니 바하마 상공에 사실상 정지했습니다. 이틀 동안 허리케인이 퍼부은 80cm 넘는 폭우에 유례없는 홍수가 일어나 섬 대부분을 휩쓸었습니다

바하마 홍수 지역 위성사진 (출처 : 아이스아이(ICEYE) 트위터)바하마 홍수 지역 위성사진 (출처 : 아이스아이(ICEYE) 트위터)

사회 기반시설까지 침수.. 구호작업 차질

이와 관련해 핀란드 위성업체 아이스아이(ICEYE)는 허리케인이 머물렀던 그랜드바하마 섬의 위성 사진 한 장을 공개했습니다. 아이스아이는 허리케인의 두꺼운 구름을 투시해 지상의 모습을 촬영할 수 있는 특수 기술을 갖고 있습니다.

월요일 오전 11시 44분에 촬영한 사진에는 공항 등 섬의 주요 기반시설이 모두 물에 잠겨 있는 모습이 찍혀 있습니다. 주요 병원도 홍수 피해를 입어 구호 작업에도 차질이 있는 것으로 전해집니다. 아이스아이는 그랜드바하마의 60%가 침수됐다고 밝혔습니다.


역대급 허리케인, 공포스러운 폭풍의 눈

허리케인이 얼마나 강력했길래 섬나라 한 곳을 쑥대밭으로 만들 수 있었을까요. 미 공군은 5등급 도리안의 안으로 들어가 허리케인의 '눈(eye)'을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허리케인의 눈은 카메라에 한번에 담기지 못할 정도로 거대합니다. 뒤쪽으로 보이는 태양과 비교해보면 그 크기를 가늠할 수 있습니다.

뚜렷하게 보이는 구름의 경계는 허리케인이 얼마나 강력한지 가늠해볼 수 있게 합니다. 그 밑으로 고요하게 움직이는 거대한 구름 벽은 보고 있으면 공포가 느껴질 정도입니다.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본 허리케인 도리안 (출처 : NASA)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본 허리케인 도리안 (출처 : NASA)

우주에서도 느껴지는 초강력 허리케인.. 최소 7명 사망

나사에서도 우주에서 찍은 허리케인의 눈 사진 한 장을 공개했습니다. 우주비행사 닉 헤이그가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그는 "상공에서 폭풍의 눈을 응시하고 있으면 허리케인이 얼마나 강한지 느낄 수 있다. 모두의 안전을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웨더채널은 도리안의 허리케인 영향권이 75km라고 전했습니다. 서울에서 천안 정도 거리가 허리케인으로 뒤덮이는 어마어마한 규모입니다.

도리안의 최대 풍속은 시속 297km, 세기는 한때 최고 등급인 5등급을 기록했습니다. 허리케인에 초토화된 바하마에서 지금까지 최소 7명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글로벌 돋보기] 쑥대밭 된 바하마…하늘·우주에서 본 허리케인 참상
    • 입력 2019-09-04 19:59:07
    • 수정2019-09-04 20:43:42
    글로벌 돋보기
미국 남동부 해안 따라 북상 중인 허리케인 도리안미국 남동부 해안 따라 북상 중인 허리케인 도리안


"세상의 종말 같다" 허리케인 도리안이 할퀴고 간 카리브 해의 섬나라 바하마는 말 그대로 초토화됐습니다. 허리케인이 미국 동부해안으로 이동하면서 그동안 접근조차 어려웠던 바하마의 참상이 속속 보도되고 있습니다. 외신들이 전하는 현지 상황은 참혹한 전쟁터를 방불케 합니다.


허리케인 직격 아바코 섬 "세상의 종말 보는 듯"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간 3일 허리케인의 직격을 맞은 바하마 아바코 섬의 매쉬 하버(Mash harbour)의 항공 촬영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통신은 매쉬 하버가 완전히 황폐화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영상에 찍힌 매쉬 하버는 마치 공습을 당한 것처럼 쑥대밭이 됐습니다. 수많은 집이 터만 남긴 채 건물은 사라져버렸고 거대한 컨테이너들은 장난감 블록처럼 나뒹굴고 있습니다.

허버트 미니스 바하마 국무총리는 매쉬 하버에서 전체 주택의 60%가 파손됐다고 밝혔습니다.


대홍수에 마을 통째로 사라져.. 이재민 속출

미국 ABC 방송은 아찔했던 이재민들의 탈출 모습을 전했습니다. 주민들이 홍수로 일어난 급류를 가까스로 빠져나가는 모습이 영상에 담겼습니다.

몸이 모두 잠길 정도로 불어난 흙탕물에 4명의 남녀가 떠내려가고 있습니다. 빠른 물살에 휩쓸려가지 않도록 서로 몸을 묶은 이재민들. 그 옆에서 다른 주민들이 "헤엄쳐!"라고 계속 외치고, 응원에 힘입어 남녀는 겨우 뭍으로 올라갑니다.

미국 동부해안 쪽으로 이동하던 도리안은 현지시간 지난 2일부터 갑자기 속도를 줄이더니 바하마 상공에 사실상 정지했습니다. 이틀 동안 허리케인이 퍼부은 80cm 넘는 폭우에 유례없는 홍수가 일어나 섬 대부분을 휩쓸었습니다

바하마 홍수 지역 위성사진 (출처 : 아이스아이(ICEYE) 트위터)바하마 홍수 지역 위성사진 (출처 : 아이스아이(ICEYE) 트위터)

사회 기반시설까지 침수.. 구호작업 차질

이와 관련해 핀란드 위성업체 아이스아이(ICEYE)는 허리케인이 머물렀던 그랜드바하마 섬의 위성 사진 한 장을 공개했습니다. 아이스아이는 허리케인의 두꺼운 구름을 투시해 지상의 모습을 촬영할 수 있는 특수 기술을 갖고 있습니다.

월요일 오전 11시 44분에 촬영한 사진에는 공항 등 섬의 주요 기반시설이 모두 물에 잠겨 있는 모습이 찍혀 있습니다. 주요 병원도 홍수 피해를 입어 구호 작업에도 차질이 있는 것으로 전해집니다. 아이스아이는 그랜드바하마의 60%가 침수됐다고 밝혔습니다.


역대급 허리케인, 공포스러운 폭풍의 눈

허리케인이 얼마나 강력했길래 섬나라 한 곳을 쑥대밭으로 만들 수 있었을까요. 미 공군은 5등급 도리안의 안으로 들어가 허리케인의 '눈(eye)'을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허리케인의 눈은 카메라에 한번에 담기지 못할 정도로 거대합니다. 뒤쪽으로 보이는 태양과 비교해보면 그 크기를 가늠할 수 있습니다.

뚜렷하게 보이는 구름의 경계는 허리케인이 얼마나 강력한지 가늠해볼 수 있게 합니다. 그 밑으로 고요하게 움직이는 거대한 구름 벽은 보고 있으면 공포가 느껴질 정도입니다.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본 허리케인 도리안 (출처 : NASA)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본 허리케인 도리안 (출처 : NASA)

우주에서도 느껴지는 초강력 허리케인.. 최소 7명 사망

나사에서도 우주에서 찍은 허리케인의 눈 사진 한 장을 공개했습니다. 우주비행사 닉 헤이그가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그는 "상공에서 폭풍의 눈을 응시하고 있으면 허리케인이 얼마나 강한지 느낄 수 있다. 모두의 안전을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웨더채널은 도리안의 허리케인 영향권이 75km라고 전했습니다. 서울에서 천안 정도 거리가 허리케인으로 뒤덮이는 어마어마한 규모입니다.

도리안의 최대 풍속은 시속 297km, 세기는 한때 최고 등급인 5등급을 기록했습니다. 허리케인에 초토화된 바하마에서 지금까지 최소 7명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