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조국, 부인 기소에 “피의자 소환 없이 기소 아쉬워”
입력 2019.09.07 (00:27) 수정 2019.09.07 (01:13) 정치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는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기소에 대해, 검찰의 입장을 존중한다면서도 피의자 소환 없이 기소가 이뤄진 점에 대해서는 아쉬운 마음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오늘 새벽 국회 인사청문회를 마치고 부인에 대한 기소 소식이 전해진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습니다.

조국 후보자는 자신의 부인은 형사절차상 방어권을 가지게 될 것이고, 무죄추정의 원칙이 있는 것이라면서, 부인이 방어권을 행사해서 주장이 반영될 것이라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조국, 부인 기소에 “피의자 소환 없이 기소 아쉬워”
    • 입력 2019-09-07 00:27:47
    • 수정2019-09-07 01:13:53
    정치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는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기소에 대해, 검찰의 입장을 존중한다면서도 피의자 소환 없이 기소가 이뤄진 점에 대해서는 아쉬운 마음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오늘 새벽 국회 인사청문회를 마치고 부인에 대한 기소 소식이 전해진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습니다.

조국 후보자는 자신의 부인은 형사절차상 방어권을 가지게 될 것이고, 무죄추정의 원칙이 있는 것이라면서, 부인이 방어권을 행사해서 주장이 반영될 것이라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