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진핑 “보호주의가 세계 안정 위협”…메르켈 “중국 투자 확대”
입력 2019.09.07 (16:31) 국제
미·중 갈등이 이어지는 가운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메르켈 독일 총리를 만나 보호주의가 세계의 안정을 위협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시진핑 주석은 어제(6일) 베이징에서 독일 메르켈 총리와 만나 중국과 독일의 협력 강화를 역설하면서 일방주의와 보호주의가 세계 평화와 안정을 크게 위협하고 있다고 지적했다고 인민일보가 보도했습니다.

시 주석은 메르켈 총리 방중 기간 중국과 독일이 다양한 경제무역 협력을 체결한 것을 언급하면서 이는 개방을 확대하려는 중국의 의지를 보여준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메르켈 총리는 중국은 독일의 최대 무역 상대국이라면서 중국에 대한 투자를 계속 확대하고 협력 영역을 넓힐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시진핑 “보호주의가 세계 안정 위협”…메르켈 “중국 투자 확대”
    • 입력 2019-09-07 16:31:49
    국제
미·중 갈등이 이어지는 가운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메르켈 독일 총리를 만나 보호주의가 세계의 안정을 위협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시진핑 주석은 어제(6일) 베이징에서 독일 메르켈 총리와 만나 중국과 독일의 협력 강화를 역설하면서 일방주의와 보호주의가 세계 평화와 안정을 크게 위협하고 있다고 지적했다고 인민일보가 보도했습니다.

시 주석은 메르켈 총리 방중 기간 중국과 독일이 다양한 경제무역 협력을 체결한 것을 언급하면서 이는 개방을 확대하려는 중국의 의지를 보여준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메르켈 총리는 중국은 독일의 최대 무역 상대국이라면서 중국에 대한 투자를 계속 확대하고 협력 영역을 넓힐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