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부영주택 국유지 부당취득' 본격 수사
입력 2019.08.22 (11:30) 진주
부영주택이
창원에 대단지 아파트를 짓는 과정에서
국유지를 부당 취득했다는 고발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창원중부경찰서는
최근 창원시 공무원을 상대로
고발인 조사를 한 데 이어,
조만간 부영 측 업무 담당자들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할 계획입니다.
창원시는
부영 측이 10억 원을 들여 매입해야 할 국유지를
지난해 7월 무상으로 취득하고,
이 과정에서 관련 문건에
허위 사실을 기재했다며
사기 혐의로 고발했습니다.

  • 경찰 '부영주택 국유지 부당취득' 본격 수사
    • 입력 2019-09-09 15:13:34
    진주
부영주택이
창원에 대단지 아파트를 짓는 과정에서
국유지를 부당 취득했다는 고발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창원중부경찰서는
최근 창원시 공무원을 상대로
고발인 조사를 한 데 이어,
조만간 부영 측 업무 담당자들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할 계획입니다.
창원시는
부영 측이 10억 원을 들여 매입해야 할 국유지를
지난해 7월 무상으로 취득하고,
이 과정에서 관련 문건에
허위 사실을 기재했다며
사기 혐의로 고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