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펑크록 밴드 ‘그린데이’ 10년 만에 내한 공연 확정
입력 2019.09.12 (07:34) 수정 2019.09.12 (07:4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계적인 펑크록 밴드 '그린데이'의 한국 공연이 확정됐습니다.

첫 내한 이후 무려 10년 2개월 만입니다.

히트곡 '바스켓 케이스'로 유명한 그린데이가 내년 3월 서울에서 두 번째 내한공연을 합니다.

이 그룹은 내년 동료 밴드들과 함께 아시아와 미국 등에서 월드투어를 전개하며 그 중 한국에는 그린데이 단독으로 내한합니다.

1990년대 중반, 일명 '네오펑크'라는 새 장르로 선풍적 인기를 얻은 그린데이는 2015년 대중 음악계 최고의 영예로 불리는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습니다.
  • [문화광장] 펑크록 밴드 ‘그린데이’ 10년 만에 내한 공연 확정
    • 입력 2019-09-12 07:36:43
    • 수정2019-09-12 07:48:12
    뉴스광장
세계적인 펑크록 밴드 '그린데이'의 한국 공연이 확정됐습니다.

첫 내한 이후 무려 10년 2개월 만입니다.

히트곡 '바스켓 케이스'로 유명한 그린데이가 내년 3월 서울에서 두 번째 내한공연을 합니다.

이 그룹은 내년 동료 밴드들과 함께 아시아와 미국 등에서 월드투어를 전개하며 그 중 한국에는 그린데이 단독으로 내한합니다.

1990년대 중반, 일명 '네오펑크'라는 새 장르로 선풍적 인기를 얻은 그린데이는 2015년 대중 음악계 최고의 영예로 불리는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