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제 한 음식점에서 휴대용 가스 폭발…손님 등 5명 다쳐
입력 2019.09.12 (20:23) 수정 2019.09.12 (20:25) 사회
오늘(12) 오후 6시쯤 전북 김제시 금산면의 한 음식점에서 휴대용 부탄가스가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음식을 먹던 55살 A씨 등 손님 5명이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또 음식점 내부 벽 일부가 그을렸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가스가 소량 누출된 상태에서 휴대용 가스 버너를 켜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전북 김제소방서 제공]
  • 김제 한 음식점에서 휴대용 가스 폭발…손님 등 5명 다쳐
    • 입력 2019-09-12 20:23:23
    • 수정2019-09-12 20:25:48
    사회
오늘(12) 오후 6시쯤 전북 김제시 금산면의 한 음식점에서 휴대용 부탄가스가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음식을 먹던 55살 A씨 등 손님 5명이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또 음식점 내부 벽 일부가 그을렸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가스가 소량 누출된 상태에서 휴대용 가스 버너를 켜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전북 김제소방서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