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맑고 쾌청한 ‘가을 하늘’ 배경으로 추억 남기세요
입력 2019.09.18 (13:38) 포토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아름다운 제주의 가을 하늘’
전형적인 초가을 날씨를 보인 18일 충남 태안군 소원면 천리포수목원을 찾은 어린이들이 만발한 '팜파스그라스'를 감상하고 있다.
천리포수목원의 가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바라본 남산 위로 푸른 하늘이 펼쳐져 있다.
 
  • 맑고 쾌청한 ‘가을 하늘’ 배경으로 추억 남기세요
    • 입력 2019-09-18 13:38:45
    포토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18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의 일명 '나 홀로 나무'를 찾은 관광객들이 높고 파란 하늘 아래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