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광장 헤드라인]
입력 2019.09.19 (06:00) 수정 2019.09.19 (06:0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화성연쇄살인’ 50대 용의자 확인…오늘 브리핑

장기미제로 남았던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가 현재 교도소에 복역중인 50대 남성인 것으로 30여 년 만에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오늘 사건 브리핑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6개 시군 중점 관리…3주간 돼지 반출 금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한 경기도 파주와 연천을 비롯해 접경지역 6개 시군이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됐습니다. 이 지역의 돼지는 3주간 외부 반출이 금지됩니다.

“처남 월 800만 원 자문료”…“의혹, 사실인 양 보도”

검찰이 조국 장관의 처남에게 펀드 운용사 '코링크'가 매달 800만 원씩,1억 원 이상을 컨설팅 명목으로 지급한 것을 포착했습니다. 조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는 의혹이 사실인 것처럼 보도돼 고통스럽다는 입장을밝혔습니다.

美 기준금리 0.25%P 또 인하…“세계 경기둔화 대응”

미 연준이 두 달 만에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또 인하했습니다. 연준은 미중 무역전쟁과 세계 경기 둔화 우려에 대응하기 위해서라고 밝혔습니다.

출근길 ‘쌀쌀’ 큰 일교차…제주 등 강풍

중부 내륙의 아침 기온이 10도 안팎까지 내려가는 등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제주와 해안 지역에는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 [뉴스광장 헤드라인]
    • 입력 2019-09-19 05:50:56
    • 수정2019-09-19 06:05:12
    뉴스광장 1부
‘화성연쇄살인’ 50대 용의자 확인…오늘 브리핑

장기미제로 남았던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가 현재 교도소에 복역중인 50대 남성인 것으로 30여 년 만에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오늘 사건 브리핑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6개 시군 중점 관리…3주간 돼지 반출 금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한 경기도 파주와 연천을 비롯해 접경지역 6개 시군이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됐습니다. 이 지역의 돼지는 3주간 외부 반출이 금지됩니다.

“처남 월 800만 원 자문료”…“의혹, 사실인 양 보도”

검찰이 조국 장관의 처남에게 펀드 운용사 '코링크'가 매달 800만 원씩,1억 원 이상을 컨설팅 명목으로 지급한 것을 포착했습니다. 조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는 의혹이 사실인 것처럼 보도돼 고통스럽다는 입장을밝혔습니다.

美 기준금리 0.25%P 또 인하…“세계 경기둔화 대응”

미 연준이 두 달 만에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또 인하했습니다. 연준은 미중 무역전쟁과 세계 경기 둔화 우려에 대응하기 위해서라고 밝혔습니다.

출근길 ‘쌀쌀’ 큰 일교차…제주 등 강풍

중부 내륙의 아침 기온이 10도 안팎까지 내려가는 등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제주와 해안 지역에는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