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 대형유통 지역 공헌, 매출 0.15% 불과 "
입력 2019.09.19 (10:30) 창원
창원 대형 유통업체들의 지역 공헌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전홍표 창원시의원은
롯데마트와 이마트 등 16개 대형 유통업체가
지난해 창원에서 올린 매출액은
1조 천 23억 원이지만,
지역공헌사업 지출액은 16억9천만 원으로
매출액의 0.15%에 불과하다고 말했습니다.
전 시의원은
대형 유통업체의 영업이익 5% 지역 환원,
지역 생산제품 30% 매입 등을 요구했습니다.
  • "창원 대형유통 지역 공헌, 매출 0.15% 불과 "
    • 입력 2019-09-19 10:30:20
    창원
창원 대형 유통업체들의 지역 공헌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전홍표 창원시의원은
롯데마트와 이마트 등 16개 대형 유통업체가
지난해 창원에서 올린 매출액은
1조 천 23억 원이지만,
지역공헌사업 지출액은 16억9천만 원으로
매출액의 0.15%에 불과하다고 말했습니다.
전 시의원은
대형 유통업체의 영업이익 5% 지역 환원,
지역 생산제품 30% 매입 등을 요구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