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커피숍 흉기 난동 20대…징역 10년 구형
입력 2019.09.19 (15:00) 수정 2019.09.20 (11:09) 뉴스9(부산)
 커피숍에서  무차별 흉기 난동을 부린 20대 남성에게  징역 10년이 구형됐습니다.

 부산지방법원 서부지원 제1형사부 심리로 열린 사상구 커피숍 난동사건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흉기를 휘두른 20살 A 씨에게 징역 10년을 구형했습니다.

 검찰은 A씨가 불특정인에 대한 살해 의도로 미리 범행 도구를 준비했고, 피해자 등이 엄벌을 요구하고 있다며 이같이 구형했습니다.

 A 씨는 지난 3월 25일 부산 사상구의 한 대학교 커피숍에서, 공부하고 있던  여대생 A 씨를 아무 이유 없이 흉기로 찔러  중상을 입혔으며,정신감정 결과 심신미약을 인정받았습니다.
  • 커피숍 흉기 난동 20대…징역 10년 구형
    • 입력 2019-09-20 11:05:16
    • 수정2019-09-20 11:09:38
    뉴스9(부산)
 커피숍에서  무차별 흉기 난동을 부린 20대 남성에게  징역 10년이 구형됐습니다.

 부산지방법원 서부지원 제1형사부 심리로 열린 사상구 커피숍 난동사건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흉기를 휘두른 20살 A 씨에게 징역 10년을 구형했습니다.

 검찰은 A씨가 불특정인에 대한 살해 의도로 미리 범행 도구를 준비했고, 피해자 등이 엄벌을 요구하고 있다며 이같이 구형했습니다.

 A 씨는 지난 3월 25일 부산 사상구의 한 대학교 커피숍에서, 공부하고 있던  여대생 A 씨를 아무 이유 없이 흉기로 찔러  중상을 입혔으며,정신감정 결과 심신미약을 인정받았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