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CNBC “백악관, 지난주 중국 투자 제한 방안 메모 회람”
입력 2019.10.02 (09:35) 수정 2019.10.02 (10:05) 국제
미국 백악관이 중국에 대한 금융투자를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메모를 회람했다고 미국 CNBC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CNBC는 백악관이 지난주 초 중국 주식에 미국 자본 투자를 제한해야 하는지 검토하는 과정을 골자로 한 메모를 돌려봤다고 전했습니다.

해당 내용에는 구체적 정책 내용은 없었으나 잠재적 투자의 제한 방안을 검토해야 하는 이유는 포함돼 있었다고 CNBC는 설명했습니다.

메모에는 지난달(9월) 30일부터 이달(10월) 나흘동안 행정부와 백악관의 유관 부서 관계자들이 참가하는 '정책조정위원회'(PCC) 회의를 열 것도 제안하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CNBC와 블룸버그 통신은 앞서 지난달 27일 소식통을 인용해 백악관이 중국 기업들에 대한 미국의 금융투자를 제한하는 방안을 심의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블룸버그는 트럼프 행정부가 미국 증시에 상장된 중국 기업들의 상장 폐지, 미국 정부 연기금의 중국 투자 제한, 미국 기업이 관리하는 주식 지수 내 중국 기업들의 비중 제한 등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습니다.

보도가 나오자 재무부는 "현재로선 미국 증시에 상장된 중국 기업들을 제한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해명한 데 이어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도 이런 보도는 가짜뉴스라고 반박했습니다.
  • CNBC “백악관, 지난주 중국 투자 제한 방안 메모 회람”
    • 입력 2019-10-02 09:35:02
    • 수정2019-10-02 10:05:21
    국제
미국 백악관이 중국에 대한 금융투자를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메모를 회람했다고 미국 CNBC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CNBC는 백악관이 지난주 초 중국 주식에 미국 자본 투자를 제한해야 하는지 검토하는 과정을 골자로 한 메모를 돌려봤다고 전했습니다.

해당 내용에는 구체적 정책 내용은 없었으나 잠재적 투자의 제한 방안을 검토해야 하는 이유는 포함돼 있었다고 CNBC는 설명했습니다.

메모에는 지난달(9월) 30일부터 이달(10월) 나흘동안 행정부와 백악관의 유관 부서 관계자들이 참가하는 '정책조정위원회'(PCC) 회의를 열 것도 제안하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CNBC와 블룸버그 통신은 앞서 지난달 27일 소식통을 인용해 백악관이 중국 기업들에 대한 미국의 금융투자를 제한하는 방안을 심의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블룸버그는 트럼프 행정부가 미국 증시에 상장된 중국 기업들의 상장 폐지, 미국 정부 연기금의 중국 투자 제한, 미국 기업이 관리하는 주식 지수 내 중국 기업들의 비중 제한 등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습니다.

보도가 나오자 재무부는 "현재로선 미국 증시에 상장된 중국 기업들을 제한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해명한 데 이어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도 이런 보도는 가짜뉴스라고 반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