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북상에 도내 모든 학교 휴업·단축수업
입력 2019.10.02 (15:01) 수정 2019.10.02 (15:02) 제주
태풍 미탁이 북상하면서
도내 모든 학교가
휴업 또는 단축수업에 들어갔습니다.
제주도교육청은
종달초등학교와 표선중학교 등
도내 19개 학교가 휴업하기로 하면서
교사만 출근하고
학생들은 등교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나머지 도내 290여개 학교는
점심 급식을 한 뒤
오후 1시 이전에 수업을 마치는
단축수업에을 하고
방과후교실이나 돌봄교실도 모두 취소했습니다.//
 
  • 태풍 북상에 도내 모든 학교 휴업·단축수업
    • 입력 2019-10-02 15:01:33
    • 수정2019-10-02 15:02:42
    제주
태풍 미탁이 북상하면서
도내 모든 학교가
휴업 또는 단축수업에 들어갔습니다.
제주도교육청은
종달초등학교와 표선중학교 등
도내 19개 학교가 휴업하기로 하면서
교사만 출근하고
학생들은 등교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나머지 도내 290여개 학교는
점심 급식을 한 뒤
오후 1시 이전에 수업을 마치는
단축수업에을 하고
방과후교실이나 돌봄교실도 모두 취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