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싱가포르 ‘가짜뉴스법’ 시행…기사 삭제 지시 가능
입력 2019.10.02 (20:31) 수정 2019.10.02 (20:37)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싱가포르에서 정부가 거짓이라고 판단한 온라인 게시물과 기사에 대해 삭제를 명령할 수 있도록 하는, 이른바 '가짜뉴스법'이 오늘부터 시행됐습니다.

정부 당국은 또 페이스북 등 IT 업체에 허위 사실을 퍼뜨린 계정의 폐쇄 등을 요구할 수 있게 되는데요.

이를 따르지 않는 경우, 최대 100만 싱가포르 달러, 우리 돈으로 약 8억 7천만원의 벌금을 내야 하고, 거짓 정보를 퍼뜨린 개인도 최대 10년 징역형에 처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언론의 자유를 억압하는 조치라는 우려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싱가포르 ‘가짜뉴스법’ 시행…기사 삭제 지시 가능
    • 입력 2019-10-02 20:32:54
    • 수정2019-10-02 20:37:44
    글로벌24
싱가포르에서 정부가 거짓이라고 판단한 온라인 게시물과 기사에 대해 삭제를 명령할 수 있도록 하는, 이른바 '가짜뉴스법'이 오늘부터 시행됐습니다.

정부 당국은 또 페이스북 등 IT 업체에 허위 사실을 퍼뜨린 계정의 폐쇄 등을 요구할 수 있게 되는데요.

이를 따르지 않는 경우, 최대 100만 싱가포르 달러, 우리 돈으로 약 8억 7천만원의 벌금을 내야 하고, 거짓 정보를 퍼뜨린 개인도 최대 10년 징역형에 처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언론의 자유를 억압하는 조치라는 우려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