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미탁' 북상...이 시각 목포
입력 2019.10.02 (23:29)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이번엔

태풍 상륙지점에서

약 30킬로미터 가량 떨어진

목포항의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김애린 기자,

그곳 상황 어떤가요?



[리포트]

(네, 말씀하신 것처럼

태풍 미탁이

조금 전 해남 부근으로 상륙했는데요.



태풍이 상륙하면서

주춤했던 빗줄기도

점점 강해지고 있습니다.





이따금씩 몸이 흔들릴 정도의

바람이 불어오기도 하는데,

그 빈도가 잦아지고 있습니다.



또 어두워서 잘 보이지

않으시겠지만,

제 뒤로 여객선과 선박들도

단단히 피항한 모습입니다.)

----------------현장CAM-----------------



현재

광주와 전남 전역에 태풍경보가

내려진 상탭니다.



내일까지 최대 초속 45미터의 강풍과

최고 300밀리미터 이상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VCR-------------------

때문에 태풍의 길목에 있는

신안군 가거도와 흑산도는

양식장 등의

추가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강한 바람으로 인해

너울성 파도가 생길 수 있으니

섬 지역 주민들은 해안가

접근을 피해주시길 바랍니다.



피해 신고도 접수되고 있습니다.



태풍이 동반한 강한 비구름의 영향으로

오후 한때 전남 도서지역에는

시간당 30에서 50밀리미터 이상의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전남 완도와 해남, 나주 등에선

주택침수 피해 수십건이 접수됐고,



무안군 삼향읍에선

하천이 범람해 마을이 물에 잠기고

농경지가 침수되는 등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태풍이 상륙하면서

광주 전남 지역은

지금부터 내일 새벽까지가

최대 고비가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떄문에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해주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목포항에서

KBS 뉴스 김애린 입니다.





 
  • 태풍 '미탁' 북상...이 시각 목포
    • 입력 2019-10-02 23:29:12
    뉴스9(광주)
[앵커멘트]

이번엔

태풍 상륙지점에서

약 30킬로미터 가량 떨어진

목포항의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김애린 기자,

그곳 상황 어떤가요?



[리포트]

(네, 말씀하신 것처럼

태풍 미탁이

조금 전 해남 부근으로 상륙했는데요.



태풍이 상륙하면서

주춤했던 빗줄기도

점점 강해지고 있습니다.





이따금씩 몸이 흔들릴 정도의

바람이 불어오기도 하는데,

그 빈도가 잦아지고 있습니다.



또 어두워서 잘 보이지

않으시겠지만,

제 뒤로 여객선과 선박들도

단단히 피항한 모습입니다.)

----------------현장CAM-----------------



현재

광주와 전남 전역에 태풍경보가

내려진 상탭니다.



내일까지 최대 초속 45미터의 강풍과

최고 300밀리미터 이상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VCR-------------------

때문에 태풍의 길목에 있는

신안군 가거도와 흑산도는

양식장 등의

추가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강한 바람으로 인해

너울성 파도가 생길 수 있으니

섬 지역 주민들은 해안가

접근을 피해주시길 바랍니다.



피해 신고도 접수되고 있습니다.



태풍이 동반한 강한 비구름의 영향으로

오후 한때 전남 도서지역에는

시간당 30에서 50밀리미터 이상의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전남 완도와 해남, 나주 등에선

주택침수 피해 수십건이 접수됐고,



무안군 삼향읍에선

하천이 범람해 마을이 물에 잠기고

농경지가 침수되는 등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태풍이 상륙하면서

광주 전남 지역은

지금부터 내일 새벽까지가

최대 고비가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떄문에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해주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목포항에서

KBS 뉴스 김애린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