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재난CCTV로 보는 지역별 태풍 영향
입력 2019.10.02 (23:30) 수정 2019.10.02 (23:54)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이번에는
KBS와 연결된
광주와 전남 지역의
재난 CCTV를 통해
현재 상황을 알아보겠습니다.
최혜진 기자가
나와있습니다.
최 기자,
오늘 오전부터 CCTV를 통해
지역별 모습을 전해드렸는데,
지금은 어떻습니까?
[질문1]
태풍이 조금 전
해남에 상륙하면서
광주와 전남 지역은
태풍이 가장 근접했습니다.

CCTV를 통해
현재 상황을 확인해보겠습니다.

먼저 태풍이 상륙한
해남 화원반도와 가까운
목포로 가보겠습니다.
----------------------------
앞서 취재기자가 나가있던
목포항과 조금 떨어져 있는
목포 북항입니다.

어선들이 줄지어 피항해 있는 가운데
강한 빗줄기가 내리고 있습니다.

물결도 갈수록
거세지는 모습입니다.
-------------------------------
다음은 만조 시각이
다가오고 있는 여수입니다.

화면에 보시는 곳은
여수 오동도인데요.

파도가 방파제로
들이치고 있습니다.

여수는 11시 반이 만조시각이어서
저지대 주민들 특히 조심하셔야겠습니다.
--------------------------
다음은 완도항입니다.

화면이 순간적으로
강하게 흔들리는 모습이
반복되고 있는ㄷ요.

바닷물의 수위가 높아진 가운데
물결도 다소 높게 일고 있습니다.
-----------------------------
다음은 지금까지
전남에서 비가 가장 많이 내린
고흥입니다.

화면은
고흥 녹동여객선터미널인데요.

빗줄기 속에
점점 거세지는 파도가 항구로
밀려드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다음은 광주로 가보겠습니다.

광주 서석교의 모습인데요.

광주에도 곳에 따라
백 밀리미터에 가까운 비가 내리면서
광주천이 많이 불어난 모습니다.

광주는 밤 11시쯤
태풍이 지날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이미 일부 지역에서는
피해가 발생했고,
곡성군 등 전남 10개 시군에 산사태주의보도 내려진 만큼,
밤사이 큰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재난 CCTV를 통해
태풍 상황 전해드렸습니다.(끝)





 
  • 재난CCTV로 보는 지역별 태풍 영향
    • 입력 2019-10-02 23:30:59
    • 수정2019-10-02 23:54:29
    뉴스9(광주)
[앵커멘트]
이번에는
KBS와 연결된
광주와 전남 지역의
재난 CCTV를 통해
현재 상황을 알아보겠습니다.
최혜진 기자가
나와있습니다.
최 기자,
오늘 오전부터 CCTV를 통해
지역별 모습을 전해드렸는데,
지금은 어떻습니까?
[질문1]
태풍이 조금 전
해남에 상륙하면서
광주와 전남 지역은
태풍이 가장 근접했습니다.

CCTV를 통해
현재 상황을 확인해보겠습니다.

먼저 태풍이 상륙한
해남 화원반도와 가까운
목포로 가보겠습니다.
----------------------------
앞서 취재기자가 나가있던
목포항과 조금 떨어져 있는
목포 북항입니다.

어선들이 줄지어 피항해 있는 가운데
강한 빗줄기가 내리고 있습니다.

물결도 갈수록
거세지는 모습입니다.
-------------------------------
다음은 만조 시각이
다가오고 있는 여수입니다.

화면에 보시는 곳은
여수 오동도인데요.

파도가 방파제로
들이치고 있습니다.

여수는 11시 반이 만조시각이어서
저지대 주민들 특히 조심하셔야겠습니다.
--------------------------
다음은 완도항입니다.

화면이 순간적으로
강하게 흔들리는 모습이
반복되고 있는ㄷ요.

바닷물의 수위가 높아진 가운데
물결도 다소 높게 일고 있습니다.
-----------------------------
다음은 지금까지
전남에서 비가 가장 많이 내린
고흥입니다.

화면은
고흥 녹동여객선터미널인데요.

빗줄기 속에
점점 거세지는 파도가 항구로
밀려드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다음은 광주로 가보겠습니다.

광주 서석교의 모습인데요.

광주에도 곳에 따라
백 밀리미터에 가까운 비가 내리면서
광주천이 많이 불어난 모습니다.

광주는 밤 11시쯤
태풍이 지날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이미 일부 지역에서는
피해가 발생했고,
곡성군 등 전남 10개 시군에 산사태주의보도 내려진 만큼,
밤사이 큰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재난 CCTV를 통해
태풍 상황 전해드렸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